본문 바로가기
생활/문화

울주군 범서 단감농가 탄저병 발생 '피해주의보'

울주군 범서읍 망성리 단감 농가에서
10여 년 만에 처음으로 탄저병이 발생해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울주군은 지난 9월부터 일부 단감농장에서
탄저병이 발생했다는 피해가 접수돼
확인한 결과 감 꼭지가 약해지고
까만 점이 생기는 탄저병이 확산돼
20~30% 정도의 낙과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습니다.

탄저병은 주로 빗물에 의해 포자로 전파되는데,
이번에 발생한 탄저병도
7~8월 잦은 강우로 인한 낮은 일조량과
높은 습도 때문에 발생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이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