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사회

대기오염물질 누출 소각업체 3곳 적발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울산과 부산·경남지역의
폐기물 소각처리업체 7곳을 특별점검해
대기환경 법령을 위반한 3곳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울주군의 한 폐기물 소각업체는
누출 방지시설의 부식과 마모로
응축수와 오염물질이 새어 나오는데도
조치를 하지 않다 적발됐습니다.

또 경남 양산의 한 업체는 대기 방지시설
배관 부식으로 개선 명령을 받았습니다.//

이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