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경제

종부세 완화 조치.. 울산은 세수 감소 미미

정부가 1세대, 1주택자에 대한
종합부동산세를 완화했지만
울산지역에서는 세수 감소 효과가
크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추경호 의원이
국회 예산정책처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울산에서는 종부세 완화로
올해 관련 세액이 2천만 원 가량
줄어들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울산은 종합부동산세 부과 대상인
공시지가 11억 원 이상의 1주택자 수가 적어
17개 시도 중 세수 감소 효과가
가장 낮은 것으로 분석됐으며,
전국의 총 감소분 659억 원 가운데
592억 원이 서울에 집중됐습니다.//

이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