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생활/문화최신뉴스

남구 이동노동자 야외쉼터 2곳 개소

남구 삼산동 시외버스터미널과 무거삼거리 일대에 이동노동자 야외쉼터 2곳이 조성됐습니다.

남구는 사업비 2억 원을 들여 대리운전 기사와 택배 기사 등 이동노동자들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쉼터를 조성했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도 3억 원을 들여 올 하반기 남구 달동에 이동노동자 쉼터를 개소할 예정입니다.

유영재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