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사회

학비연대 오는 20일 총파업.."피해 최소화 대책 마련"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가 오는 20일
역대 최대 규모의 전국 총파업을 예고하면서
울산시교육청이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울산 학비연대는 이번 총파업에
급식 종사자 700명, 82개 학교 돌봄교실 강사 등
전체 200개 학교, 1천100명의
조합원들이 참가한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교육청은 이에 따라
학교마다 파업 참가자 수를 고려해
돌봄교실 미운영, 개인도시락 지참 등을
사전 안내할 계획입니다.

이용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