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사회

울산시의희, "현대해상 테니스 실업팀 해체 재고해야"

울산시의회는 오늘(11/29) 기자회견을 열고
현대해상이 창단 40년을 앞두고
올 연말 실업팀을 해체하려 한다며
울산 보험시장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만큼
실업팀 해체를 재고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현대해상 테니스단은
1982년 현대중공업 테니스단으로 출범해
1989년 지금의 팀으로 옮겼고
실제 훈련은 서울에서 하고 있지만
울산시체육회 소속으로
전국체전에 출전해오고 있습니다.

이용주